뷰페이지

서울신문, 최고의 역사 120년 미래를 엽니다!
히스토리 확인하기
Since 1904
히스토리
2024년 4월 13일 (토)
중국 공산당 서열 3위인 자오러지(趙樂際) 전국인민대표대회 상무위원장이 13일 평양에서 김정은 국무위원장과 만났다. 자오러지는 2019년 6월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의 방북 이후 북한을 찾은 최고위급이다.중국 관영 신화통신에 따르면 자오러지는 이날 김 위원장과의 회담에서 “시진핑 (중국공산당) 총서기와 중공중앙위원
3분 분량
홍준표 “108석, 바닥? 지하실도 있다…명줄만 붙여 놓은 것”
홍준표 대구시장은 22대 총선에서 여당이 참패한 것과 관련해 “108석을 주었다는 건 국민이 명줄만 붙여 놓은 거다”라고 주장했다. 홍 시장은 13일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바닥을 쳤다고들 하는데 지하실도 있다”며 이같이 일침을 가했다. 그는 “박근혜 탄핵 때 지하실까지 내려가 보지 않았나”라고 반문하며 “더 이상 그때 상황 재현하지 말자. 책임질 사람들이 나갔으니 이젠 네 탓 내 탓 하지 말자. 다 우리 탓이다”라고 했다. 홍 시장은 소설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의 문구를 인용하며 단합을 강조하기도 했다. 그는 “폐허의 대지 위…
2분 분량
한동훈 “내가 부족…국민 사랑 더 받을 길 찾길” 작별 인사
4·10 총선 패배의 책임을 지고 물러난 한동훈 전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이 13일 당직자들에게 “결과에 대해 충분히 실망합시다”라며 “내가 부족했다”고 말했다. 한 전 위원장은 이날 오전 국민의힘 당직자와 보좌진에게 보낸 작별 인사 메시지에서 “무엇을 고쳐야 할지 알아내 고치고, 그래도 힘내자”라며 “우리가 국민의 사랑을 더 받을 길을 찾게 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이어 “사랑하는 동료 당직자, 보좌진의 노고가 컸다는 것을 누구보다 잘 안다”며 “여러분의 헌신이 어려운 상황 속에서 마지막까지 나라와 당을 지킨 힘이었다고 생각한…
3분 분량

투데이뉴스

  • 서울신문구독신청 이벤트 바로가기
  • 서울신문 연천DMZ랠리

인터랙티브

22대 국회에 바라는 것은?
선거 뒤 국회가 가장 우선적으로 관심 가져야 할 사안은 무엇일까요.
경기 활성화
복지정책 강화
사회 갈등 완화
의료 공백 해결
정치 개혁

많이 본 뉴스

  1. 2

    의대 교수들 “이달 25일 대규모 사직…정부, 대화의 장 만들어야”

    전국의과대학교수 비상대책위원회(전의비)는 이달 25일 의대 교수들의 대규모 사직이 예상된다며 정부에 신속한 대화를 촉구했다. 또 대한의사협회(의협), 전공의 등과 협력해 한목소리를…
  2. 3

    홍준표 “108석, 바닥? 지하실도 있다…명줄만 붙여 놓은 것”

    홍준표 대구시장은 22대 총선에서 여당이 참패한 것과 관련해 “108석을 주었다는 건 국민이 명줄만 붙여 놓은 거다”라고 주장했다.홍 시장은 13일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바닥을…
  3. 4

    천하람 “귀찮다던 尹, 임기단축 결단해 4년 중임제 개헌 주인공 되시라”

    천하람 개혁신당 비례대표 당선인은 임기 4년 중임제 개헌 필요성을 강조하면서 윤석열 대통령에게 결단을 촉구했다.12일 SBS라디오 ‘박재홍의 한판 승부’, YTN라디오 ‘신율의 뉴…
  4. 5

    이준석, 차기 당대표 안 맡는다…“2026년 지방선거 준비”

    4·10 총선 경기 화성을에서 당선된 이준석 개혁신당 대표가 차기 당 대표직에 도전하지 않겠다고 선언했다.이 대표는 13일 당원들에게 이메일을 보내 “다가오는 전당대회에 출마하지 …

1분 컷 뉴스

서울 미디어 홀딩스

알림 · 소식

위로